기사제목 “신뢰받는 경찰돼야... 치안 역량 강화할 것” 이용표 서울경찰청장에게 듣는다.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신뢰받는 경찰돼야... 치안 역량 강화할 것” 이용표 서울경찰청장에게 듣는다.

한국경찰문화신문 인터뷰
기사입력 2019.10.07 00:14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꾸미기]KakaoTalk_20191013_182351143.jpg

    

■한국경찰문화신문 인터뷰 내용

 
“신뢰받는 경찰돼야... 치안 역량 강화할 것” 이용표 서울경찰청장에게 듣다.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안전하게 지켜주고 행복한 삶을 누릴 수 있게 돕는 민중의 지팡이, 바로 경찰이다. 보이지 않는 곳에서도 국민의 행복을 위해 구슬땀을 흘리고 있는 서울지방경찰청의 다양한 노력들에 대해 이용표 청장과 인터뷰 했다.

1. 제35대 서울지방경찰청장으로 7.4 취임 후 그간의 소회
○서울은 초임지이자, 경찰 생활의 대부분을 보낸 곳으로 고향에 돌아온 것처럼 익숙한 곳입니다.
○부임 이후 유관기관을 방문해서 인사도 드리고, 제가 강조했던 여성안전 종합 치안대책 추진과 치안현장방문 등을 하다 보니 순식간에 시간이 흘러간 것 같습니다.
○전국에서 가장 많은 치안 수요를 맡고 있는 서울 경찰의 최고책임자로서, 무거운 책임감을 느끼고 있으며 ‘의로운 경찰’·‘유능한 경찰’·‘공정한 경찰’을 중심가치로 두고, 시민으로부터 신뢰받는 치안 활동을 해나가겠습니다.

2. 청장님이 강조하고 있는 ‘여성안전 종합 치안대책’의  추진방향이 어떻게 되는지
○그동안 미투운동을 시작으로 여성 관련 이슈들이 사회적으로 크게 주목 받으면서, 그 어느 때보다 데이트폭력, 불법촬영 등 여성대상범죄에 대한 국민적 관심이 높아졌습니다.
○이에 서울청에서는 여성안전종합치안대책을 중점 추진하기 위해 추진본부를 차장 중심으로 재정비하고 참여기능도 확대하였습니다.
○추진본부에서는 지속적인 회의를 통해 현장에서 발생한 여러 사례를 수집·분석하여 시스템적으로 보완해나가는 것에 역점을 두고 있으며,
 - 특히, 현장업무 처리 과정에 실수가 발생하지 않도록 시스템을 재정비하여, 여성 대상 범죄에 신속하게 대응하고 있습니다.
○또한, 다양한 여성단체를 초청하여 직접 의견도 듣고, 정기적인 실무회의를 개최하고자 네트워크도 구축하여 여성의 관점에서 정책을 추진하고 있습니다.
○앞으로 웹하드 카르텔, 클럽 내 불법행위 등 여성 대상 범죄에도 적극적으로 대처하는 한편, 경찰관들의 성인지 감수성도 높여나가겠습니다.
 
3. 직원들과 적극적으로 소통하기를 좋아하며, 특히 ‘양방향 소통’을 강조하신다고 들었는데 특별한 이유가 있는지?
○베스트 셀러인「90년생이 온다」를 읽었는데, 90년생을 일컬어 “강한 통제방식 및 참견이 아닌 적절한 참여를 통한 인정욕구 충족을 원하는 세대”라고 표현하고 있습니다.
○물론 일선 직원들이 모두 90년생은 아니겠지만, 과거와는 달리 조직을 운영하는 데 있어 ‘양방향 소통’이 매우 중요한 가치로 자리 잡고 있음을 알 수 있습니다.
○그래서 찾아가는 현장 간담회, 인트라넷을 통한 소통 게시판, 현장활력회의 등 다양한 방법을 통하여 ‘양방향 소통’을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4. 경찰 현안과 관련해서 경찰과 검찰의 수사권 조정은 어떤 점에서 필요하다고 생각하시나요?
○우리나라 검찰은 기소권 외에도 수사권, 수사지휘권, 영장청구권, 형집행권 등 많은 권한을 독점하고 있어 검찰개혁을 요구하는 국민의 목소리가 커지고 있습니다.
○견제와 균형은 민주주의의 기본원리이며, 견제받지 않는 권력은 폐해가 발생할 수밖에 없습니다. 따라서 검찰에 독점된 수사권과 기소권을 분리하여, ‘견제와 균형의 원리’가 작동하는 형사사법 체계를 만드는 것이 필요합니다.
○수사권 조정은 경찰의 권한 강화를 위한 것이 아니며, 국민의 인권보호 및 사법의 공정성·민주성·합리성 측면에서 진일보한 선진 형사사법체계로의 발전을 위해서 필요한 것입니다.
 
5. 서울시민의 치안을 책임지는 청장으로서 서울시민에게 하고 싶은 인사 말씀은?
○사람이 중심인 서울, 시민이 행복한 서울의 치안 책임자로 봉사하고 있는 것을 개인적으로 무한한 영광으로 생각합니다.
○시민의 신뢰와 지지 없이 성공할 수 있는 치안 활동은 없듯이 시민 여러분이 안심하고 만족할 수 있는 치안상태를 유지하기 위해 서울 경찰 모두가 하나 되어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각종 데이터 분석을 통해 치안 상황을 예측하여 선제적이고 예방적인 치안 활동을 수행하는 한편, 치안정책에 시민의 의견을 적극 반영하여 수요자 중심의 치안 활동을 펼치겠습니다.
○또한, 시민의 관점에서 생각하면서 내 일처럼 정성을 다하여 처리하는 ▵가슴·감동치안 ▵인권존중 치안 ▵소통하는 치안 활동으로 여러분과 소통하고 함께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시민 여러분들도 서울 경찰과 함께 안전하고 행복한 서울을 만들어 가는 데 적극 협조해 주시기 바랍니다.
  
 
 

 

<저작권자ⓒ한국경찰문화신문 & kpolice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한국경찰문화신문사 (http://kpolicenews.com/) | 설립일 : 2017년 9월 7일 | 대표 : 최석우 
  • (우)07377 서울시 영등포구 도신로 4길 2,301 한국경찰문화신문사
    사업자등록번호 :278-92-00379 | 신문사업,인터넷신문사업 : 서울,아04696
    대표전화 : 02-846-7889  FAX : 02-849-7889  E-MAIL : kpcn7889@hanmail.net
    Copyright ⓒ 2017 한국경찰문화신문  All right reserved.
한국경찰문화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